본문으로 바로가기

영화의 향기 with CaFF

[영화의 향기 with CaFF] (117)노매드랜드 집 없는 유목민의 삶과 새로운 희망 소중한 사람과 삶의 터전을 잃었다면 우리는 어떻게 견디며 살아갈 수 있을까. 영화의 배경이 된 미국 네바다주 엠파이어. 석고보드의 수요가 줄면서 공장은 2011년 문을 닫게 되고, 일자리를 잃은 사람들은 다른 지역으로 이주하여 엠파이어는 우편번호까지 사라지는 유령도시가 된다. 주인공 ‘펀(프란시스 맥도맨드)’도 실업자가 되는데, 설상가...
기사 더 보기
발행일자조회